수하물 연결 수속

수하물 연결 수속은 경유지 공항 사정 및 연결편 항공사에 따라 제한될 수 있습니다.

국제선 – 국제선 연결시

(예시 : 인천 – 도쿄 - 로스앤젤레스)

일반적으로 국제선 항공편 이용 후 최종 목적지 국가로 가기 위해 다른 항공사의 국제선 항공편을 이용하실 때, 항공사에 따라 수하물 연결이 가능합니다.

출발 공항 탑승수속 카운터에서 수하물이 최종 목적지까지 연결 수속 가능한지 확인해 주시기 바랍니다.

국제선 – 국내선 연결시

유럽지역 국내선 환승

(예시 : 인천 – 프랑크푸르트 – 베를린)

항공사에 따라 수하물 연결이 가능합니다.

한국지역 국내선 환승

외국에서 한국으로 입국하여 한국 국내선으로 환승하는 경우, 반드시 수하물을 찾아 다시 수속을 하셔야 하므로 최종 목적지까지 수하물 연결이 불가능합니다.
(예시: 홍콩 – 부산 – 김포)

* 예외 : 환승전용 내항기를 탑승하는 경우 수하물은 자동으로 연결됩니다. (단, 인천에서 입국하는 경우 환승전용 내항기를 탑승할 수 없습니다.)
(예시: 로스앤젤레스 – 인천 – 대구/부산)

미국, 캐나다 국내선 환승

(예시 : 인천 – 로스앤젤레스 - 샌프란시스코)

외국에서 미국/캐나다로 입국하여 미국/캐나다 국내선 구간으로 환승하는 경우 반드시 수하물을 첫번째 기착지에서 찾아야 합니다.

단, 미국/캐나다의 경우, 수하물표가 이미 최종 목적지까지 발급되어 있기 때문에, 세관검사를 받고 환승 고객용 컨베이어 벨트로 옮긴 후 해당 국내선 카운터로 가시면 됩니다.

그 외 지역 국내선 환승

(예시 : 인천 – 도쿄 – 후쿠오카)

일본, 중국. 호주, 러시아, 인도 등 대부분의 국가는 국내선으로 환승하는 경우 수하물 연결이 불가합니다.

국내선 – 국제선 연결시

한국지역 국제선 환승

한국 국내선 출발하여 당일 국제선으로 환승하는 경우, 국제선 목적지까지 수하물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.

(예시 : 울산 – 김포/인천 – 파리)

단, 미국행 항공편의 경우, 보안 강화로 2018년 12월 26일부터 해당 서비스를 잠정 중단하오니 양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.